달력

12

« 2020/12 »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  
  •  

[있는 그대로 받아주는 사람] 이슬아, 일간 이슬아 수필집

.
허파에 바람 든 사람처럼
자랑을 늘어놓고 나면
하루를 시작할 마음의 균형을 찾게 된다.
이 배설을 한 후에야 그나마
멀쩡한 사람으로 하루를 지낼 수 
있을 것 같은 기분이 든다.
.
허영과 광기를 맘껏 드러내도
되는 상대가 부모인 것은 
얼마나 감사한 일인지.
이런 나를 받아주는 사람이
세상에 둘이나 있다는게
얼마나 다행인지.
.
ⓒ 이슬아, 일간 이슬아 수필집.
.
있는 그대로를 인정해주는 부모님에게 감사를.
내 모습을 맘껏 드러내도 되는 상대가 있음에 감사를.
오늘도 감사한 하루입니다.
.

[있는 그대로 받아주는 사람] 이슬아, 일간 이슬아 수필집

2020.03.08

https://youtu.be/GuLOM2kvsbE

[있는 그대로 받아주는 사람] 이슬아, 일간 이슬아 수필집

 

 

 

Posted by 멋지다마라송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