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6

« 2020/6 »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  
  •  
  •  

[눈부신 아이] 이슬아, 일간 이슬아 수필집

.
한번은 그 애가 엄마 얼굴을 그리는 모습을
하마가 옆에서 지켜본 적이 있댔다.
아이는 종이 위에 엄마의 눈코입과
앞머리를 그려 넣고 있었다.
그러다가 손길이 살짝 멈칫했다.
'엄마 오늘 머리 묶었는데, 묶은 머리는
어떻게 그리지?' 생각하는 것 같았댔다.
뒤로 질끈 묶은 머리가 정면에선 보이지 않으니까.
.
그 애는 아무렇지도 않게 종이를 확 뒤집었다.
그리고 뒷면에 엄마의 묶은 머리를
슥슥 그려넣었다. 그림은 순식간에
양면이 되고 입체가 되었다.
.
하마는 말했다.
그런 걸 옆에서 보면 얼마나 눈부신지 몰라.
.
ⓒ 이슬아, 일간 이슬아 수필집.
.
우리 모두 눈부신 어린 시절이 있었습니다.
동심을 가득 안고 있었지요.
그 마음을 계속 가지고 있으면...
중2병이란 소릴 듣겠지만,
눈치보지 말고 최대한 집중해보렵니다.
.

[눈부신 아이] 이슬아, 일간 이슬아 수필집

2020.03.24

youtu.be/6IRsCpoyfII

[눈부신 아이] 이슬아, 일간 이슬아 수필집

 

 

 

Posted by 멋지다마라송

댓글을 달아 주세요

철학이 필요한 시간 - 강신주


무릇 동심이란 진실한 마음이다.

만약 동심이 불가능하다고 한다면,

이것은 진실한 마음이 불가능하다고 이야기하는 것과 마찬가지이다.

...

어린아이는 사람의 처음 모습이고,

동심은 사람의 처음 마음이다.

처음 마음이 어찌 없어질 수 있는 것이겠는가?

그렇지만 동심은 왜 갑자기 없어지는 것일까?


분서, 동심설 (지은이 : 이지)







Posted by 멋지다마라송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