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이봄출판

(13)
[식사 나눔] 박정은 - 뜻밖의 위로 바쁜 일상 속에서 조금이나마 숨을 돌릴 수 있는 점심시간. 어느새 옆에 다가온 작은 친구에게 식사의 일부를 나누어 준다. 시원한 그늘에 앉아 머리위에서 흔들리는 나뭇잎을 바라본다. 시간에 쫓겨 허겁지겁 하지 않고 천천히 밥을 먹고 있으니 마음에도 여유가 생겨, 바람이 지나가는 것이 눈에 보이는 것 같다. ⓒ 박정은 - 뜻밖의 위로. 이봄
[꿈은 꾸는 사람과 함께] 박정은 - 뜻밖의 위로 어른이 된다는 것은 점점 욕심을 버린다는 것일까. 터무니 없는 상상은 하지 않게 되는 것일까. 점점 삶에 기대를 하지 않게 되어버리는 것일까. 행복의 상한선이 점점 낮아져버린다는 것일까 어른이 된다는 것은 그런 것일까. "당신의 꿈은 뭔가요?" 라고 묻는 사람도, 각자가 꾸는 꿈에 대해서 말하는 사람도 점점 적어진다. 내가 꿨던 꿈은 많았고, 늘 변했다. 이루어진 꿈도 있지만 잊힌 꿈이 훨씬 많았다. 20대에는 애니메이션 감독이 되는 것과 세계를 떠돌며 여행하는 것이 꿈이었지만 지금은 일러스트레이터로 일하고 있다. 어떤 사람은 "결국 꿈을 이루지 못한 거네요?" 라고 말하지만 꿈을 이루지 못한 거라기보다 합치고 나뉘며 변해간 거라고 말하고 싶다. 꿈은 꾸는 사람과 함께 변화하고 진화해 간다. ⓒ 박정은 ..
[진심으로 좋아하는] 박정은 - 뜻밖의 위로 진심으로 좋아하는 일을 할 때 얼굴 위에 자연스럽게 떠오르는 미소와 즐거운 표정은 숨기기 힘들다. 그런 순수한 표정은 보는 사람도 함게 웃게 하고, 덩달아 행복하고 기쁜 마음을 갖게 만들어준다. 그리고 잊고 있었던 꿈 같은 것을 떠올리게 해준다. ⓒ 박정은 - 뜻밖의 위로 이봄
[일상 속 특별함] 박정은 - 뜻밖의 위로 오늘은 사진을 찍어야지, 마음먹고 카메라를 챙겨 밖으로 나오면 평소와는 다른 시선으로 세상을 보게 된다. 바쁘게 지나가느라 보지 못했던 가게 앞에 가지런히 놓인 마른 꽃들에도, 돋아난 새싹이며, 나란히 앉아서 꾸벅 꾸벅 졸고 있는 고양이들에게도 한 번 더 눈길을 주게 된다. 특별한 작품을 찍는 것이 아니더라도 일상속에서 그렇게 다른 시선으로 세상을 볼 수 있는 계기를 준다. ⓒ 박정은 - 뜻밖의 위로 이봄.
[사라지기 전에는] 박정은 - 뜻밖의 위로 사라지기 전에는 그것이 내게 있었다는 것도 잘 모른다. 사라지고 나서야 그것이 내게 얼마나 소중했는지 알게 된다. 떠나가고, 없어지고, 지워지고...... 후회는 언제나 뒤에 남는다. 익숙하던 무언가를 떠나보내는 일은 슬프고 외롭다. 하지만, 비어 있어야만 다시 채워질 수 있기도 하다. 그렇게 다시 채워진 공간은 따뜻하고 충만하다. #상실의시대를살아가는존재들 ⓒ ᄇ..
[책을 읽고 있으면] 박정은 - 뜻밖의 위로 어디든 책을 펼치면 책 속 세상으로 뛰어들 수 있었다. 그들이 나의 세상으로 와줄 때도 있었다. 책을 읽고 있으면 혼자라도 외롭지 않았다. ⓒ 박정은, 뜻밖의 위로. 이봄 출판. 외롭든 외롭지 않든 위로를 받고 따뜻함을 느낄 수 있는 책 추천입니다. 글이나 그림을 통해 작가의 세상이나 나만의 상상속으로 이끌어 주는 책. 집콕이 유행인 요즘, 책 한 권 어떠신가요? 뜻밖의 위로는 그림과 글을 통해 위안을 받게 되는 따뜻한 책입니다.
[사랑이란] 박정은 - 뜻밖의 위로 사랑이란 나를 잃지 않으면서도 너를 생각하는 것. 지키고 싶은 무언가를 공유하는 것. 어떠한 경우라도 서로를 탓하지 않는 것. 혼자 있어도 너를 생각하면 두근거리는 것. 말하지 않아도 마음으로 느껴지는 것. 그럼에도 말을 해야 전해지는 것. 두려운 순간에도 용기를 내는 것. 서로가 존재함에 감사하는 것. 항상 누려왔지만 처음 받는다고 생각하는 것. ⓒ 박정은, 뜻밖의 위로. 이봄 출판. 더 사랑하고 더 사랑받는 한 해 되기를 소망합니다. ................................................................................................................................... 알라딘 : 뜻밖의 위로 : www...
[사랑] 박정은 - 뜻밖의 위로 때론 내리는 비를 막아주는 사람보다 함께 맞아주는 사람이 더 위로가 된다. ⓒ 박정은, 뜻밖의 위로. 이봄 출판. 이해받고 이해하는 사람들이 많아 지기를. 곁에 있는 사람들로 인해 위로 받고 곁에 있는 사람들에게 위로 주고 따뜻하고 기분좋은 하루가 되기를. ................................................................................................................................... 알라딘 : 뜻밖의 위로 : www.aladin.co.kr/shop/wproduct.aspx?ItemId=72329735 뜻밖의 위로 아련하고 감성적인 일러스트로 많은 사랑을 받는 작가 박정은이 순간의 기억들을 다양한 그..


* 쿠팡 파트너스 활동을 통해 일정액의 수수료를 제공받을 수 있습니다.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