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필사의힘

(53)
[최대 가능성] 정세랑 - 지구인만큼 지구를 사랑할 순 없어 우리의 뇌는 신기한 방식으로 작동해서, 끙끙거리고 생각하고 있지 않을 때도 연산을 계속 하다가 대뜸 결과를 알려주기도 한다. 왜 안정적인 삶을 버리고 불안정한 경로를 굳이 선택한 걸까, 선택하면서도 명확하지 않았던 동기를 그제야 이해하게 되었다. "나는 나의 최대 가능성을 원해." ⓒ 정세랑 - 지구인 만큼 지구를 사랑할 순 없어 위즈덤하우스
[다름을 인정] 이태우 - 내향적 직장인, 길을 찾다 나 자신을 그대로 인정해보고자 노력했다. 나의 타고난 에너지 방향을 인정하고, 나의 머릿속에서 일어나는 일들을 인정했다. 내향성과 외향성에는 다름이 있다는 것을 인정했다. 그대로 인정할 때 나에게 새로운 길이 열렸다. 자신에 대한 인정은 주어진 성향 안에서 '그럼 어떻게 할 것인가'로 생각의 전환을 이끌어주었다. 더는 나 자신을 심하게 자책하지 않게 되었다. ⓒ 이태우 - 내향적 직장인, 길을 찾다. 미래와사람
[생각의 씨앗] 신영준, 주언규 - 인생은 실전이다 수많은 성공의 발자취를 따라가 보면 그 시작점에는 언제나 발단의 계기가 존재한다. 놀랍게도 그 순간은 생각보다 거창하지 않은 경우가 대부분이다. 약간 다른 무언가가 생각의 씨앗이 되어 우리 삶 어딘가에서 싹을 틔우기 시작하는 것이다. 를 통해 위기에서 버틸 수 있고 동시에 기회가 왔을 때 앞으로 나아갈 수 있는 힘과 지혜를 얻기를 진심으로 기원한다. ⓒ 신영준 · 주언규 - 인생은 실전이다 머리말 상상스퀘어 너무 멋진 두 분이 함께 책을 냈습니다. 조금만이라도 바뀌어보렵니다.
[자신을 바라보는 관점] 이태우 - 내향적 직장인, 길을 찾다 사람에게는 각자의 인생 경험이 있다. 그래서 각 사람의 '삶의 결'과 '스토리'가 다를 수밖에 없다. 따라서 이 책이 각각의 인생에 해답을 줄 수는 없을 것이다. 하지만 자신을 바라보는 관점을 약간 틀어주는 데 도움을 줄 수 있을 것이고, 그러면 그것 만으로도 좋은 출발이 될 수 있을 것이다. ⓒ 이태우 - 내향적 직장인, 길을 찾다. 미래와사람
[상처 입은 치유자] 정여울 - 나를 돌보지 않는 나에게 나는 아무런 상처도 없는 완벽한 사람이 아니라, 상처 입은 치유자가 되고 싶다. 상처 입은 치유자는 자신의 상처를 통해 처절하게 배운 지혜를 타인의 상처를 치유하는 데 쓸 줄 아는 사람이다. 굳이 그 사람을 낫게 하겠다는 적극적인 행동 없이도, 그저 곁에 있으면 마음이 편해지고 왠지 다 잘 해결될 것 같은 마음이 드는, 그런 사람이야말로 상처 입은 치유자 아닐까. ⓒ 정여울 - 나를 돌보지 않는 나에게 김영사
[선택] 정한경 - 안녕, 소중한 사람 식사 메뉴도 고르기 어려운데, 인생의 선택이 쉬울 리 없잖아요. 정한경 - 안녕, 소중한 사람 북로망스 매일 매일이 선택의 연속입니다. 무엇을 먹을지부터 버스를 탈지 지하철을 탈지도 선택해야 하고, 아침에 어떤 마음으로 일어날지, 밤에는 어떤 기분으로 잠들지 등등 모두가 나의 선택이지요. 쉬운 선택도 있고, 무엇을 선택해도 크게 상관없기도 합니다. 쉽지 않은 선택도 있기 마련이고, 무엇을 선택해도 문제가 되기도 하고요. 그렇지만 이왕이면 기분 좋아지는, 행복해지는 선택을 해야겠습니다. 기분이 좋아지고, 행복해지는 주체는 내가 되어야겠고요. 내 인생의 주인은 나라는 걸 잊지 않았으면 좋겠습니다.
[혼자만의 시간] 원진주 - 솔직하고 발칙하게 . 매일 매 순간 우리는 수많은 감정 소모를 하며 살아간다. 그리고 점점 지쳐간다. 버터 내려고 하지만 버텨내는 것이 버거운 순간이 온다. 그래서 혼자만의 시간은 누구에게나 필요하다. 하루가 됐든 일주일이 됐는 한 달이 됐든, 우리에겐 우리의 마음을 다독이고 치유할 시간이 필요하다. ○ 원진주 - 솔직하고 발칙하게 미래와 사람
[응원] 내가 듣고 싶었던 말을 누군가가 해주는 것. #응원 © 박근호 - 당신이라는 자랑 히읏


* 쿠팡 파트너스 활동을 통해 일정액의 수수료를 제공받을 수 있습니다.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