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필사의힘

(145)
[지구력이란 버티고 견디는 힘] 심으뜸 - 으뜸체력 지구력이란 오랜 시간 버티고 견디는 힘이다. 우리의 인생은 길기 때문에 지구력의 유무가 매우 중요하다. 한순간에 모든 것을 쏟고 소진하는 것이 아니라 대단하지 않더라도 계속해서 에너지를 갖고 나아갈 수 있는 능력. 그것이야말로 사는 동안 예상치 않게 무너지곤 하는 몸과 마음을 일으켜 세우는 힘이다. ⓒ 심으뜸 - 으뜸체력 다산북스
[뜨거운 물은 새로 꺼낸 차에다만] 윤소희- 산만한 그녀의 색깔있는 독서 "그건 한번 우려낸 국화차에 다시 뜨거운 물을 붓는 짓이나 마찬가지니까. 아무리 기다려봐야 처음의 차맛은 우러나지 않는다. 뜨거운 물은 새로 꺼낸 차에다만. 그게 인생의 모든 차를 맛있게 음미하는 방법이다." 김연수 찻물을 두 번째 우려내려다 말고 쏟아부었다. 인생의 모든 차를 맛있게 음미하고 인생의 모든 사랑이 첫사랑이 되도록. ⓒ 윤소희 - 산만한 그녀의 색깔있는 독서 행복우물
[여행은 멋진 페이지가 장식되는 순간] 글배우 - 지쳤거나 좋아하는 게 없거나 여행을 가면 우리는 일단 새로운 곳에 집중하게 되어 떠나기 전 가지고 있던 복잡한 생각을 잊을 수 있고 돌아와서 다시 생각한 복잡했던 그 생각은 처음보다 훨씬 작아져 있다. 여행은 '장소에 간다'의 개념이 아니다. 내 삶이란 책 속에서 멋진 페이지가 장식되는 순간이다. 가지 않았다면 알 수 없는 많은 것을 생각하고 느끼고 돌아보게 해준다. ⓒ 글배우 - 지쳤거나 좋아하는 게 없거나 강한별
[책이 내게 선물한 것은] 우지현 - 나를 위로하는 그림 책이 내게 선물한 것은 세상에 대한 답이 아니라 세상에 대한 이해였다. 영국의 소설가 클라이브 루이스가 "우리는 혼자가 아니라는 사실을 알기 위해 책을 읽는다" 라고 했듯이, 독서란 나와 다른 생각을 가진 사람을 이해하는 일이었고 타인의 역사를 존중하게 되는 훈련이었다. 세상에는 옳고 그름만으로 따질 수 없는 수많은 것들이 존재한다는 사실을 깨달았고, 온전한 이해란 진심어린 마음을 통해서만 가능하다는 것을 알게 되었다. ⓒ 우지현 - 나를 위로하는 그림 책이있는풍경
[사랑을 닮은 사람] 김보민 - 당신의 어제가 나의 오늘을 만들고 사랑을 닮은 사람이고 싶었습니다. 그것이 연인 간의 사랑이든, 가족 간의 사랑이든, 친구 간의 사랑이든. 사랑을 닮은 사람이고 싶었습니다. 너무 뜨겁지도, 너무 차갑지도 않은 보랏빛. 그 바이올렛 향을 뿜어내는 모든 이들에게 이 책을 바칩니다. ⓒ 김보민 - 당신의 어제가 나의 오늘을 만들고 행복우물 이벤트에 당첨되었습니다. 당첨 선물은 무려 작가님 친필 사인본!!! ​ 고맙습니다, 잘 볼게요~
[스트레스가 해소되는 경험] 케이 - 케이의 만년필 필사 이벤트에 당첨되어 만년필을 받았습니다!! 한 페이지를 필사한 후에는 마음이 완전히 정화되어 사소한 일에 왜 그렇게 화가 났었나 하는 생각마저 들었다. 필사를 하면서 마음이 편안해지는 느낌은 그전에도 받았었지만 짧은 시간 안에 이렇게 스트레스가 해소되는 경험은 처음이라서 신기했다. ⓒ 케이 - 케이의 만년필 필사 책의정원
[커피와 에그타르트] 권호영 - 반 박자 느려도 좋은 포르투갈 포르투갈 여행자라면 커피와 사랑에 빠질 수 밖에 없다. ‘삶이 커피를 중심으로 돌아간다.‘는 표현을 하기도 한다. 와인과 노을, 맥주와 공원, 음악과 바람 같은, 우리가 포르투갈에서 사랑에 빠지고야 말 것들 중에 커피와 에그 타르트 역시 예외는 아니니···. 포르투갈에서 맛보는 에그 타르트는 단연 포르투갈 에스프레소와 함께일 때 최고가 된다. ⓒ 권호영 - 반박자 느려도 좋은 포르투갈 푸른향기
[현재에 집중] 이연 - 겁내지 않고 그림 그리는 법 20대가 노후를 생각하는 것은 5살이 수능을 준비하는 것만큼 터무니없는 일이다. 10대와 20대는 혼돈 그 자체다. 이것을 이겨내기도 쉽지 않은 때에 까마득한 미래를 따지면 정작 중요한 시기를 놓치게 된다. 미래는 예측해 봤자 내 생각처럼 되지 않는다. 그러니 통제할 수 있는 현재에 집중하는 편이 더 낫다. 망할 것 같다고? 그건 그때 가서 해결할 일이다. 그 걱정을 하느라 아무것도 안 하고 있다면 그것이야말로 망함으로 가는 착실한 걸음이 아닐까. ⓒ 이연 - 겁내지 않고 그림 그리는 법 미술문화


* 쿠팡 파트너스 활동을 통해 일정액의 수수료를 제공받을 수 있습니다.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