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독서

(4)
[아플 때마다] 이슬아, 일간 이슬아 수필집 . 몸이 아플 때마다 꼭 생각나는 일들이 있다. 어디가 어떻게 아픈지에 따라 다른 기억이 떠오르는데 음식을 먹다가 모르고 혀를 깨물 때는 꼭 복희가 얼굴을 찡그리는 모습이 머릿속에 재생된다. . 유치원때 나는 혀 깨무는 실수를 자주하는 아이였다. 식탐이 많아서 밥을 먹을 때 마음이 앞섰기 때문이다. 음식을 씹던 힘으로 혀나 입술을 깨물면 이루 말할 수 없는 고통이 입안을 가득 채웠다. 밥을 먹다가 입을 틀어막고 그렁그렁한 눈으로 복희를 바라보곤 했다. 그럼 복희는 꼭 자기가 혀를 씹은 것처럼 고통스러워했다. . ⓒ 이슬아, 일간 이슬아 수필집. . 내가 아플때 나만큼 아파해 준다는건 그만큼 사랑한다는 말이겠지요? 서두르지 말고 천천히, 무엇보다 꾸준히 사랑하는 밤 되시길. .
미라클모닝 - 운동, 독서, 사랑 ​일하기 위해 시간을 내라. 성공의 대가이다.생각하기 위해 시간을 내라. 능력의 근원이다.운동하기 위해 시간을 내라. 젊음을 유지하는 비결이다.독서를 위해 시간을 내라. 지혜의 원천이다.친절하기 위해 시간을 내라. 행복으로 가는 길이다.꿈을 꾸기 위해 시간을 내라. 뜻을 품는 것이다.사랑을 위해 시간을 내라. 구원받는 자의 특권이다.주위를 살피는데 시간을 내라. 이기적으로 살기에 짧은 하루이다.웃기 위해 시간을 내라. 영혼의 음악이다. 출처 - 미라클모닝 : http://cafe.daum.net/miracle-morning
[강연 : 채사장님] 2018.09.02 경남 김해 - 인문학적 사유 그리고 성장 [강연 : 채사장님] 2018.09.02 경남 김해 - 인문학적 사유 그리고 성장 http://www.xn--2018-jy4pr1yba98mzw1b67lypsby1b.kr/00023/00025.web?sno=178&amode=view&cpage=3&pageunit=6&smonth=09&syear=2018&gubun=%EA%B0%9C%EB%A7%89%EC%8B%9D%EA%B0%95%EC%97%B0%EA%B3%B5%EC%97%B0 대한민국 독서대전이 경남 김해에서 열립니다.그 전시에서 개막식 강연으로 채사장님께서 나오시네요 ~
왜 책을 읽어야 하는지 - 타이 로페즈 왜 책을 읽어야 하는지 - 타이 로페즈 모든 사람은 좋은 삶을 원합니다. 그러나, 모든 사람이 좋은 삶을 살진 않습니다. - 멘토 - 빌 게이트가 50:50 으로 당신과 사업을 한다고 생각해 보세요. 워렌 버핏이 당신에게 투자하는 방법을 알려주고, 달라이 라마가 당신에게 정신적인 건강함을, 아놀드 슈워제네거가 운동을 도와준다고 생각해 보세요. 마더 테레사 수녀님과 함께 많은 사람들을 도와준다면, 당신은 정말 좋은 삶을 살 수 있을 겁니다. 이렇게 멘토들은 당신의 인생에 큰 영향을 줄 수 있습니다. 그래서 롤 모델이 중요하고, 멘토가 중요합니다. 저는 할리우드에 삽니다. 할리우드는 꿈의 땅이지요. 하지만 대부분의 사람들에게는 부서진 꿈의 땅입니다. 매년 10만명이 할리우드로 들어오고 나가는데, 대부분은 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