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6

« 2020/6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  
  •  
  •  

[행복한 나날] 백영옥, 빨강머리 앤이 하는 말

.
행복한 나날이란
멋지고 놀라운 일들이 일어나는 날들이 아니라
진주알이 하나 하나 
한 줄로 꿰어지듯이
소박하고 자잘한 기쁨들이
조용히 이어지는 날들인 것 같아요.
.
ⓒ 루시모드 몽고메리, 백영옥.
빨간머리 앤, 빨강머리 앤이 하는 말.
.
진주알처럼 소박하고 자잘한 기쁨들로
가득한 하루 되셨나요?
힘들고 지쳤다 하더라도 가만 생각해보면
감사하고 즐거운 일은 항상 있습니다.
.

[행복한 나날] 백영옥, 빨강머리 앤이 하는 말 - 2020.03.03

 

Posted by 멋지다마라송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20. 4. 21. 21:18

[행복] 이슬아, 일간 이슬아 수필집 Culture/책2020. 4. 21. 21:18

[행복] 이슬아, 일간 이슬아 수필집

 

 

.
돈이 없어서, 혹은 돈이 있어도
시간이 없어서, 혹은 돈도 시간도 없어서,
혹은 돈도 시간도 있는데 마음이 없어서,
혹은 마음이 있긴 있는데 엇갈려서
우리는 행복을 우리 것으로
만드는 것에 자주 실패해.
.
행복이라는 희귀한 순간이
얼마나 우리 손에 잘 안붙잡히는지
붙잡았다가도 어느새 달아나 있고
의도치 않은 순간에 습격해서
놀래키는지 알다가도 모르겠어.
.
ⓒ 이슬아, 일간 이슬아 수필집.
.
행복은 마음먹기에 달려 있을까요?
행복은 어쩌면 우리 곁에 있습니다.
그러니 희귀한게 아닐지도 몰라요.
.

 

[행복] 이슬아, 일간 이슬아 수필집

 

 

Posted by 멋지다마라송

댓글을 달아 주세요

[좋은 마음으로 채우기] 나태주, 마음을 비우라고?

.
마음을 비우라고?
나태주 .
마음을 비우라는 말들을 자주 듣는다
마음을 비우는 것이 몸에도 좋고
마음에도 좋다는 충고를 듣는다 .
하지만 나는
비우기보다는 채우라고 말하고 싶다
채워도 넘치도록 채우라고 말하고 싶다
좋아하는 마음과 사랑하는 마음과
안쓰러운 마음으로 차고 넘치도록
채우라고 말하고 싶다
.
ⓒ 나태주, 당신이 오늘은 꽃이에요 중에서.
feat. @yewon_kim_
.
오늘도 좋아하는 마음, 사랑하는 마음,
행복한 마음, 감사한 마음으로 채워봅니다.
.

[좋은 마음으로 채우기] 나태주, 마음을 비우라고?

https://youtu.be/K3hajtWFac0

 

Posted by 멋지다마라송

댓글을 달아 주세요

[평생 소원] 송세아, 가끔 궁금해져 넌 어떻게 우는지

.
행복해서 울어본 적이 있나요?
어느 날 문득
지금 내가 사는 이 세상이
너무 행복해서
펑펑 눈물이 나는 거예요.
.
이건 제 평생의 소원이에요.
행복해서 눈물이 나는
그런 날이 오는 것이요.
언젠가 반드시,
이 소원 이룰 날이 오겠죠?
.
ⓒ 송세아, 가끔 궁금해져 넌 어떻게 우는지.
출판사 : 꿈공장 플러스.
.
많이 웃고 신나게 달리면서,
눈물나도록 행복을 느끼면서 살아요~
.

[평생 소원] 송세아, 가끔 궁금해져 넌 어떻게 우는지

https://youtu.be/figG_Q0l8BU

 

Posted by 멋지다마라송

댓글을 달아 주세요

[행복을 느끼는 것은] 송세아, 가끔 궁금해져 넌 어떻게 우는지

.
바람에 흔들리는 나뭇잎을 막을 순 없지만,
산들거리는 나뭇잎 소리에
행복을 느끼는 것은 내 몫이지 않을까.
시원한 밤공기를 들이키며
평온함을 느끼는 것, 이 또한 내 몫이지 않을까.
.
살아가며 마주치는 크고 작은 만남 역시
내 뜻대로 되지 않지만
이 만남 안에서 고마움을 느끼는 것,
사랑을 느끼는 것은 내 몫이지 않을까.
.
'얼마나 느끼면서 살아가느냐.'
이것 만큼은 정말이지 내 의지이지 않을까.
.
ⓒ 송세아, 가끔 궁금해져 넌 어떻게 우는지.
출판사 : 꿈공장 플러스.
.
내 몫만큼, 내 마음만큼.
그만큼 고마움과 사랑을 느끼게 됩니다.
내 의지대로 이 순간을 만끽하며 오늘을 돌아보고,
긍정적인 자세로 행복을 느끼는,
선물같은 하루입니다.
.

[행복을 느끼는 것은] 송세아, 가끔 궁금해져 넌 어떻게 우는지

https://youtu.be/pLBA0mGwvkA

 

Posted by 멋지다마라송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