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8

« 2019/8 »

  •  
  •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25
  • 26
  • 27
  • 28
  • 29
  • 30
  • 31

There isn't time so brief is life.
인생은 짧기에 시간이 없다.

 

There isn't time for bickerings, apologies, heart burnings, callings to account.
다투고 사과하고, 가슴 아파하고 해명을 요구할 시간이 없다.

 

There is only time for loving, and but an instant, so to speak for that.
오직 사랑할 시간만이 있을 뿐이며, 그것은 말하자면 한 순간이다.

 

 

Mark Twain.
마크 트웨인.

 

Posted by 멋지다마라송


빠르게 늙어가는 한 아이의 이야기인데요.

아이의 눈을 통해 어른을 보며,

자식의 눈을 통해 부모를 봅니다.


남자였던 아버지를,

여자였던 어머니를 이야기합니다.


사물을 바라보는 시야도 너무 좋고,

부드러운 문장도 정말 좋습니다.


김애란 작가님의 첫 장편 소설인데, 

눈물짓게 하는 장면도 많고,

따뜻해지는 장면도, 영화처럼 생생하게 떠오르는 장면도 많습니다.


여러번 읽게 되는, 정말 소중한 책입니다.



연기를 하고 있는 나와 카메라를 들고 있는 나는 분리되지 않았다. 

잠든 채 본 현실과 깨어 있는 상태에서 꾼 꿈 역시 분간되지 않았다.

- P57


의식이 돌아온 뒤, 나는 내게 한번 더 기회가 생긴 것을 알았다. 그리고 그렇게 큰 기적은 일생에 한번만 일어난다는 것을 알았다. 그러니 어쩜, 그때 나를 살린 것은 당신들의 이야기를 마저 들어보고 싶은 바람, 혹은 당신들과 함께 꾸는지도 모른 채 같이 꿨던 꿈들이었을까......

- P58


아버지, 

나는 아버지로 태어나,

다시 나를 낳은 뒤

아버지의 마음을 알고 싶어요.


- P7


Posted by 멋지다마라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