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6

« 2020/6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  
  •  
  •  

티티새, 의심 없는 사랑 - 새들에 관한 짧은 생각.

.
티티새는 마음에 드는 새를 향해
노래를 부르기 위해 온종일 고민하지 않는다.
호감을 표시해서 상대 마음에
들면 드는거고, 아니면 아닌 것이다.
.
이루어지지 않는다고 하더라도
세상이 무너지지 않는다.
새들에게 노래는, 그리고 사랑은
치밀하게 짜야할 전략도 고민거리도 아니다.
.
새들은 사랑을 시작할때
의심과 의문이라는 걸 모른다.
사랑에 대해 우리는 분명
새들에게 배울 점이 많다.
.
ⓒ 필리프 뒤부아, 엘리즈 루소. 맹슬기 옮김.
새들에 관한 짧은 철학.
.
고민보다 행동을,
의심보다 믿음을.
그리고 최선을 다 해도 계획한대로 잘 안되는게 현실입니다.
이루어지지 않는다고 해서 세상이 무너지지 않으니
이런 일 저런 일 저질러가며 삽시다 ^_^
.

티티새, 의심 없는 사랑 - 새들에 관한 짧은 생각.

Posted by 멋지다마라송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