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12

« 2020/12 »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  
  •  

[경계 밖으로] 귀찮, 이번 생은 망하지 않았음

 

 

.
알고보니 난 '그리고다' 앞에 서서
발가락 끝으로 온도 체크만 하고 있었다.
푹 빠지지 않고 기록하려니
당연히, 아무것도 쓸 수 없었다.
.
내 경계를 지키기 위해선 먼저
경계를 무너뜨려봐야 했다.
경계 밖으로 나가 나를 담가야 했다.
담금질 없이 단단해지겠다는 건
엄청난 오산이었다.
.
ⓒ 귀찮, 이번 생은 망하지 않았음.
.
저 역시 경계를 넘나들면서
작은 성공과 실패를 경험해봐야겠습니다.
조금씩이라도 단단해지겠지요.
.

 

[경계 밖으로] 귀찮, 이번 생은 망하지 않았음

 

 

 

Posted by 멋지다마라송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