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Culture/책

[나를 떨리게 하는] 석정현 - 썰화집

네이버 공유하기
728x90


진동은 공기를 타고 전달됩니다.
음악은 진동의 과정을 들려주지만,
그림은 진동의 결과를 보여줍니다.

우리가 고흐의 그림을 보고 감동하는 것은 ,
고흐의 그림이 사진 같아서가 아니죠.
고흐의 절박한 떨림이 붓을 타고
캔버스에 고스란 전달된 흔적을부지불식간에 느끼기 때문일 겁니다.

지금까지의 썰은,
나를 떨리게 하는 그 무엇을 찾아야 한다는 거죠.
그 떨림이
분노에 의한 것이든 환희에 의한 것이든,
티끌만큼이라도 스스로를 이끄는 일에
망설이지 말고 기꺼이 끌려가면,
또 다른 세계기가 펼쳐질 것이라는 얘깁니다.

석정현 - 설화집.
성안당.


반응형
네이버 공유하기


* 쿠팡 파트너스 활동을 통해 일정액의 수수료를 제공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