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17년째버티고있는중입니다

(8)
[마지막까지 행복해야] 이명혜 - 17년째 버티고 있는 중입니다. 중요한 건 한 번뿐인 내 인생 ! 오늘 뿐 아니라 마지막까지 행복해야 한다는 것이다. 회사에 출근하는 게 우리의 목표가 아니다. 우리의 목표는 다른 데 있다. 그 목표를 위해 오늘도 출근하는 당신! 그런 당신을 이 '존버' 언니가 격하게 응원한다. 우리 모두 허리 쭉 펴고 당당하게 회사생활을 버텨보자! ⓒ 이명혜, 17년째 버티고 있는 중입니다. 사이다
[운동의 힘] 이명혜 - 17년째 버티고 있는 중입니다 열심히 땀을 흘리다 보면 회사에서는 이해가 가지지 않던 그들의 지적이 이해가 갔다. 그러자 자연스럽게 그들의 입장 역시 생각하게 되었다. 물론 과하다 싶은 언행들도 있었으나 이 역시 운동을 하다보니 용서가 되었다. 참 놀라운 일이었다. 퇴근 후에 하는 운동은 당신의 건강한 몸을 위해, 건강한 정신을 위해, 그리고 사랑하는 가족들을 위해 최고의 선물이 되어줄 것이다. ⓒ 이명혜, 17년째 버티고 있는 중입니다. 사이다.
[모든 일은 마음먹기 나름] 이명혜 - 17년째 버티고 있는 중입니다. 벽에도 귀가 있다는 말이 있다. 좋은 것이든 나쁜 것이든 내가 품고 있는 마음들은 언행이 되어 모두가 알게 된다. 그래서 나는 나와 같은 직장인들에게 습관적인 긍정을 강력 추천한다. 습관적인 긍정은 회사 생활에 쾌적함과 유연함, 그리고 플러스적인 결과들을 안겨주기 때문이다. ...... 나는 자신있게 말할 수 있다. 내가 회사를 오래 다닐 수 있었던 비결은 '긍정적인 생각과 태도'라고. 그리고 이 습관적인 긍정은 회사 생활에서만이 아니라 내 인생의 순간순간에도 큰 도움을 주는 툴이었다고. 행복한 회사 생활이란, 행복한 하루하루란 어쩌면 종이 한 장에 불과한 마음 차이, 생각 차이에서 비롯되는 것일지도 모른다. ⓒ 이명혜, 17년째 버티고 있는 중입니다. 사이다 출판.
[우리는 모두 소중한 가족] 이명혜 - 17년째 버티고 있는 중입니다. 지금 앞에 앉아 있는 직원은 누군가의 소중한 가족입니다. 이날 이후 내 눈에는 변화가 일어났다. 얼굴만 봐도 화가 나던 직장 상사들이 처음으로 누군가의 가족으로 보이기 시작한 것이다. 그랬다. 나는 그 전까지 단 한번도 그들을 누군가의 부모나 자식이라고 생각해 본 적이 없었다. 그렇게 눈이 바뀌고 생각이 바뀌니 더는 그들이 밉게만 보이지 않았다. 정말 신기했다. 우리는 모두가 소중한 자식이자 부모다. 우리는 모두 존중받아 마땅한 사람이다. ⓒ 이명혜, 17년째 버티고 있는 중입니다. 사이다 출판.
[어차피 들여야 할 시간이라면] 이명혜 - 17년째 버티고 있는 중입니다 노력은 절대 우리를 배신하지 않는다. 먹고 살기 위해 취직을 했지만, 우리는 그 일을 통해서 조금 더 나은 삶을 살게 되기를 원한다. 일을 못하는 사람이 아니라 잘하는 사람이 되기를, 인간 관계에 서투른 사람이 아니라 원만하게 상생하는 사람이 되기를 원한다. 어차피 들여야 할 시간이라면 내게 필요한 시간으로 바꾸자. ⓒ 이명혜, 17년째 버티고 있는 중입니다. 사이다 출판. 어차피 들여야 할 시간이라면, 내게 필요한 시간으로 바꾸자는 말이 정말 중요한거 같습니다. 소중한 하루하루, 나에게 필요한 시간으로 만들어야겠다 싶네요.
[열정과 재능을 점검] 이명혜 - 17년째 버티고 있는 중입니다 지금 다니고 있는 회사가 적성에 맞지 않는 것 같은가? 마음 속에 자꾸 다른 꿈이 떠오르는가? 더 나은 회사 혹은 더 나은 길이 있지 않을까 고민되는가? 그렇다면 잠깐 바람을 피워보길 권한다. 내 꿈이 무엇인지를 찾기 위해 과감하게 시간을 투자해 보시라. 그리고 충분히 그 길에 대한 열정과 재능을 점검해 보시라. 만약 이 길이 아니라고 생각되면 과감히 돌아오자. ⓒ 이명혜, 17년째 버티고 있는 중입니다. 사이다 출판.
[이별 말고 졸업] 이명혜 - 17년째 버티고 있는 중입니다 #이별_말고_졸업 누가 갑이고 을이든 먼저 존중하고 사랑하면 상대방도 나를 존중하고 사랑한다는 걸 깨달았습니다. 그렇게 생각하니 이별은 저만치 다른 얘기로 미뤄두고 싶더군요. 그래서 저는 말합니다. 오랫동안 한 사람과 함께 사랑할 수 있는 건 행운이라고. 그래서 있는 힘껏 사랑하다 이별이 아닌 졸업을 선택하고 싶다고 말이죠. ⓒ 이명혜, 17년째 버티고 있는 중입니다. 사이다출판. https://www.instagram.com/johnburr_sister/
이벤트 당첨 - 이선형 작가님 엄마, 이렇게 말해줘서 고마워요.를 출간하신 이선형 작가님의 이벤트에 당첨됐습니다. 향초와 함께 작가님의 사인본 책, 그리고 최근 출간된 책을 선물받았는데요. 바닐라 향이 은은한 향초입니다. 바라만 보고 있어도 기분이 좋아지네요~ 17년째 버티고 있는 중입니다 - 이명혜 작가님의 책. 이명혜 작가님의 선물, 존버 물통. 이선형 작가님 사인본도 받았고요. 원진주 작가님의 솔직하고 발칙하게.까지. 완전 고맙습니다 !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