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12

« 2020/12 »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  
  •  

[이미 일어나버린 일] 정유정, 종의 기원

.
세상에는 외면하거나 거부해봐야
소용없는 일들이 있다.
세상에 태어난 일이 그렇고,
누군가의 자식이 된 일이 그러하며,
이미 일어나버린 일이 그렇다.
.
그렇다고는 해도,
나는 추측항법으로 날아가는
제트기가 되고 싶지 않았다.
나에 대한 마지막 주권 정도는
되찾고 싶었다.
.
ⓒ 정유정, 종의 기원
.
이미 일어난 일로 마음쓰지 맙시다.
아직 일어나지 않은 일로
걱정하거나 고민해봐야 소용없는 것처럼
이미 일어난 일은 어쩔 수 없는거니까요.
앞으로의 일에 집중하며 스스로 판단하고 결정해서
보다 나은 나, 보다 나은 사회를 만들어 갑시다.
.

[이미 일어나버린 일] 정유정, 종의 기원

2020.03.09

https://youtu.be/JDbi8QwCPLc

[이미 일어나버린 일] 정유정, 종의 기원

 

 

 

Posted by 멋지다마라송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