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7

« 2020/7 »

  •  
  •  
  •  
  • 1
  • 2
  • 3
  • 4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  

[느리게 오랫동안] 이슬아, 일간 이슬아 수필집

.
다음날 아침엔 집 앞 신사에 들렀다.
신사에는 근사한 나무가 여러 그루 있었다.
윤이 나는 나뭇잎들을 수없이 보았다.
커다란 나무의 기둥을 만지며 신사를 걸었다.
기둥의 둘레를 한 바퀴 도는데
스무 걸음이 넘게 필요한 나무도 있었다.
나로선 나무의 속도를 짐작하기 어려웠다.
.
아주 느리게
아주 오랫동안 자라는 점이
언제나 신기했다.
.
ⓒ 이슬아, 일간 이슬아 수필집.
.
천천히 간다 해도 꾸준히만 할 수 있다면
분명 커다란 나무처럼 높게 자라있을 겁니다.
느려도 오랫동안 꾸준히!
.

[느리게 오랫동안] 이슬아, 일간 이슬아 수필집

 

 

2020.03.20

youtu.be/74RnsPLVNGU

[느리게 오랫동안] 이슬아, 일간 이슬아 수필집

 

 

 

Posted by 멋지다마라송

댓글을 달아 주세요